'세계에서 가장 추운 마을' 오미야콘(관련글 보기)을 보유하고 있는 러시아의 겨울은 눈으로 뒤덮인 새하얀 모습이 떠오른다. 하지만 2016년 2월 16일, 때아닌 태풍이 발생해 모스크바는 물의 도시가 되었다.









이날 하루동안 내린 비는 2월에 내리는 강수량의 60%에 해당하는 양이었으며, 비가 내리는 중간 온도가 하락하면서 진눈깨비로 변했다. 이에 모스크바 시 당국은 갑작스러운 온도 변화로 인한 사고를 대비해 응급구조대 300팀을 비상대기시켰다.


+ Recent posts